본문 바로가기
개인적인 일상

수원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구매탄 시장 모습

by 라때는말야 2020. 9. 3.
반응형

 

 

얼마 전에 수도권에 소위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혹은 코로나 2.5단계라고 사람들이 흔히 부르는 행정명령이 시행되었습니다. 근처에 볼 일이 있어서 갔다가 간 김에 밑반찬을 사려고 구매탄 시장을 들렀습니다. 구매탄 시장은 정말 오랜만에 갔었는데요. 아마 코로나 이후로는 첫 방문이었던 것 같네요. 사실 구매탄 시장은 좀 유명한 수원 남문 근처에 있는 재래시장처럼 그렇게 크지는 않습니다.

 

규모는 작지만 그래도 있을 건 거의 다 있죠. 족발, 분식. 반찬 가게. 야채 가게, 생선 가게, 만두 가게, 꽈배기 등 최소한 하나씩은 거의 다 있습니다. 그리고 주말에도 남문 지동 시장보다는 보통 덜 붐볐던 것으로 기억하고요. 물론 케바케가 좀 있겠지만요. 사실 요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라고 해서 수도권에 카페나 식당과 같은 장소에 영업 방침이 좀 변했습니다. 아무래도 좀 활기를 잃었다고 할 수 있는데요. 그래도 생각보다 평일인데도 구매탄 시장에는 사람이 꽤 있었습니다.

 

보통 아직까지는 재래시장이나 동네 좀 큰 마트가 야채는 홈플러스나 이마트 혹은 롯데마트와 같은 대형마트에 비해서는 좀 더 가격이 저렴한 것 같습니다. 야채를 사진 않았지만 오랜만에 봐서 그런지 가격이 그냥 저렴하게 느껴져서 사진 한 번 찍었습니다. 

 

과일도 구매하지는 않았지만 역시 다양한 과일이 있습니다. 그런데 포도는 어디 가나 가격이 상당히 비싼 것 같습니다. 전에 롯데마트에서도 그렇고 특히 저 청포도가 상당히 비쌉니다. 한국은 포도가 왜 이리 비싼지 모르겠습니다.

 

 

그래도 평일이라 그런지 정말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때문에 그런지는 잘 모르겠지만 시장이 전반적으로 그렇게 붐비지는 않았습니다. 잘은 모르겠지만 재래시장은 딱히 영업 금지 대상이 아니라면 사실 그렇게 큰 영향은 받지 않는 것 같습니다. 오히려 예상했던 것보다는 좀 더 활기를 띈 구매탄 시장의 모습이었습니다. 

 

코로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로 가장 큰 영향을 받은 것은 역시 식당과 대형 프랜차이즈 카페가 아닐까 합니다. 

아 물론 헬스장이나 PC방도 있습니다만 아무래도 식당이나 카페에 비해서는 헬스장과 PC방을 다니는 사람의 비율은 좀 적을 것 같기도 하고 제가 헬스장과 PC방을 원래 잘 다니지 않아서 그런지 피부로 느끼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0